즐겨찾기 등록 RSS 2.0
장바구니 주문내역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home
기사 분류 > 전기인
[신년사]“유비무환의 지혜를 덕목삼아 새로운 경영 과제를 설계해야 합니다”
2021년 1월 1일 (금) 00:00:00 |   지면 발행 ( 2021년 1월호 - 전체 보기 )

 “유비무환의 지혜를 덕목삼아 새로운 경영 과제를 설계해야 합니다”

존경하는 조합원 여러분, 2021년 신축년(辛丑年) 아침이 밝았습니다. 새해에도 소망하는 일 모두 이루시고, 건강과 행복이 늘 함께하길 바랍니다. 또한, 한결같은 성원으로 큰 힘이 되어준 조합원 여러분께는 각별한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올립니다.

2020년은 우리 모두에게 고된 시간이었습니다.‘ 다사다난’의 의미를 실로 절감하는 나날이었습니다. 코로나19 팬데믹은 우리 전기업계에도 큰 파장을 미쳤습니다. 코로나 이전과 이후의 세계가 근본적으로 달라지고 있습니다. 

이러한 파고 속에서도 조합은 유의미한 한 해를 보냈습니다. 4차 산업혁명에 대응한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 로드맵을 실행하며, 사람 중심의 디지털 금융으로 나아가는 발판을 마련했습니다. 특히 2016년부터 준비한 차세대 전산시스템 ‘e-로움’은 예고 없이 찾아온 언택트 시대에 더없는 단비가 되었습니다.

더불어, 지난해 가장 의미 있었던 일은 조합원에 대한 금융 지원을 강화한 것입니다. 조합은 엄중한 상황을 직시하고 고객의 금융 부담을 줄이기 위해 융자이자율을 인하했습니다. 지연손해금 및 추가보증수수료도 면제했습니다. 대출금 연체이율을 미적용하는 일에도 소매를 걷어붙였습니다. 고통은 분담해야 한다는 깊은 통감을 바탕으로 금융보증기관의 사회적 책무를 다했습니다. 시련 속에서도 도전을 통해 탁월한 성과를 거양했습니다.

조합원 가족 여러분, 어려움 속에서도 간간히 희망의 소식이 들려옵니다. 하지만 실물 경기가 개선되기까지는 뼈아픈 시간이 필요할 것입니다. 그야말로 긴 어둠의 터널을 지나야 합니다. 그러나 위기의 다른 말은 곧 기회입니다. 이럴 때 우리는 유비무환(有備無患)의 지혜로 새로운 경영 과제를 설계해야만 합니다. 그렇기에 조합은 새해에도 조합원의 경제적 타격을 감쇄할 수 있는 현안에 집중하고, 미래를 향해 힘차게 걸어가겠습니다. 2021년은‘ 신뢰와 소통, 정도경영의 완성’이라는 목표 아래, 더 확실한 혁신의 결실을 이루겠습니다.

2021년은 제게 매우 특별한 해입니다. 전기공사공제조합을 이끄는 마지막 해이기 때문입니다. 취임 당시의 초심과 열정을 지키며, 조합의 정도경영이 성숙한 조직 문화로 자리 잡도록 힘쓰겠습니다. 아울러 전기공사공제조합이 대한민국 최고의 금융보증기관의 모범이 되는 길에도 노력하겠습니다. 조합원 여러분께서 전기산업의 백년대계를 잇는 길에 더 큰 지혜와 힘을 모아주시기를 간절히 바랍니다.

2021년 1월 1일
전기공사공제조합 이사장 김성관

<Energy News>

인쇄하기   트윗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태그 : 디지털 전환 e-로움 사회적 책무 유비무환
이전 페이지
분류: 전기인
2021년 1월호
[전기인 분류 내의 이전기사]
(2021-01-01)  [신년사]“연결된 사회에서 개개인의 역할은 중요합니다”
(2020-05-05)  창간사
(2020-05-05)  창간축사
(2020-05-05)  창간축사
(2020-02-03)  [Interview]AUCOTEC Korea 대표 우베 보그트
핫뉴스 (5,287)
신제품 (1,530)
전기기술 (844)
특집/기획 (791)
전시회탐방/에너지현장 (288)
업체탐방 (262)
자격증 시험대비 (241)
전기인 (130)
분류내 최근 많이 본 기사
[신년사]“2019년 전기공사 ...
[신년사]“탄소중립 사회로의...
인터뷰_한국동서발전(주) 기...
[신년사]“유비무환의 지혜를...
[신년사]“이환위리(以患爲利...
[화제의 인물] 한국철도공사...
[파워인터뷰] 전력연구원 수...
소방 전원 보존형 발전기로 ...
신년사 _ “닭은 5덕(德) 지...
[신년사]“어려움에는‘ 극...
과월호 보기:
서울마포구 성산로 124, 6층(성산동,덕성빌딩)
TEL : 02-323-3162~5  |  FAX : 02-322-8386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마포 라00108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마포 통신 제 1800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강창대 팀장 (02-322-1201)

COPYRIGHT 2013 JEONWOO PUBLISHING Corp. All Rights Reserved.
Family Site
네이버 포스
회사소개  |  매체소개  |  정기구독센터  |  사업제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네이버 포스트  |  ⓒ 전우문화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