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등록 RSS 2.0
장바구니 주문내역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home
기사 분류 > 전기인
[이달의 전기인] 김은기 한국동서발전(주) 기술전략실장
2007년 1월 2일 (화) 15:29:00 |   지면 발행 ( 2006년 12월호 - 전체 보기 )

지난 11월 1일 한국전력기술인협회 주최로 ‘제3회 전력기술진흥대회 및 전기인의 날’ 행사가 열렸다. 이 날 유공자 포상에 김은기 동서발전 기술전략실장이 산업포장을 수상했다. 김은기 실장은 한전 입사 이래 현재의 동서발전(주)에 이르기까지 28년을 발전분야 실무 및 연구업무에 매진하여 화력발전소 컴퓨터 제어시스템을 개발하고 이 시스템을 발전소에 적용, 외화절약에 크게 이바지하였다. 이에 ‘월간전기’에서는 제어 전문가, 외화절약의 일등 공신인 김은기 기술전략실장을 만나본다.현장에서 쌓은 제어실력“너무 감사드립니다. 이 상은 저 혼자만의 상이 아닙니다. 주위 여러분들의 도움이 없었다면 저도 이 자리에 없을 것입니다.”시상식 며칠 후 월간전기와의 인터뷰 자리에서 김은기 실장은 겸손하게 말했다.하지만 이미 그는 1977년 한전 입사 이래 1993년 제조업국제경쟁력강화 장관상, 2000년 당진화력 1, 2호기 준공으로 장관상, 2003년에 전기산업진흥회 주체 수출유공자 포상으로 대통령상을 받는 등 그 꾸준한 노력의 결과물을 내어왔다.김은기 실장은 입사 초 인천화력발전소 시운전 당시 프랑스에서 온 엔지니어 50여 명이 다른 환경, 시설 때문에 제 값을 못하는 것을 보고 안타까웠다고 한다. 그래서 ‘외화를 쓰지 않도록 하는 것이 나라를 위하는 것’이란 자신만의 국가관을 갖고 제어시스템을 국산화하는데 앞장 섰다.김 실장은 83년 전력연구원으로 옮긴 후 제어시스템의 국산화 개발에 박차를 가했다. 그 첫 도전은 100억 원에 달하는 부산화력발전소 3, 4호기 개조 프로젝트였다. 이 때 실무 담당 과장으로서 분산제어시스템(DCS)을 국산화하는데 성공했다. 여기서 DCS란 프로세스 제어기능을 여러 대의 컴퓨터에 분산시켜 신뢰성은 향상시키고 이상 발생 시 그 파급 효과를 최소화시키며 프로세스 정보처리 및 운전조작, 분산설치된 컴퓨터들의 관리기능을 중앙 주 컴퓨터에 집중화시킴으로써 자료처리 및 운영관리를 원활히 하는 것이다. 이 일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그는 서울화력 4호기 발전소, 울산화력 삼랑진양수 발전소에 컴퓨터시스템을 국산화하는 등 전력연구원에서 근무하는 동안 약 5백만 달러의 외화를 절약했다.또 1998년에는 고생 끝에 당진화력 1호기를 시운전하는데 성공했는데 이는 세계적으로 인정받아 미국 파워 엔지니어링지가 선정하는 ‘올해의 프로젝트 2001 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시스템이 미국제여서 우리나라에 맞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미국에서 온 한국인 슈퍼바이저와 둘이서 국내 시스템에 맞게 수정했습니다. 운전이 잘 안 되고 집에 가면 피곤이 몰려와 쓰러져 자고 새벽 일찍 일어났습니다. 맑은 정신에 아이디어가 떠오르면 수첩에 바로 적어 그날 바로 적용해 보는 등 연구를 했습니다. 그 결과 보통 50번 정도의 트립이 생기는 것이 정상인데 1호기 시운전 시 7번 트립으로 시스템을 안전운전시켰습니다.”

다년의 경험 통해 실무 능력 인정받아김은기 실장은 지금의 동서발전(주) 기술전략실로 옮긴 후 중소기업 종합지원시스템 구축 및 우수제품 생산지원·제품판로확대를 위한 국내·외 시장개척 등 국가전력산업발전과 기술진흥에 기여하였다. 중소기업 종합지원시스템은 정부의 중소기업 육성정책에 적극 부흥하기 위해 마련된 제도로 중소기업 발전에 큰 도움을 준 결과, 동서발전은 작년에 1등의 실적을 올렸다.또한 그는 발전설비용 기자재 및 핵심부품을 생산하는 중소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위해 동서발전에서 자체 양성한 해외사업전문가 및 중국전문가를 적극 활용, 필리핀과 중국의 발전시장에 시장개척단 파견을 주도하여 16개 기업에게 해외 진출의 기회를 제공했다.

아름다운 발전소 지을 터발전소에서 경험을 많이 쌓은 그이기에 이제는 컨트롤 룸만 봐도 어떤 상황인지 알 수 있다고 한다.“발전소에서는 제어를 잘하는 것이 운전을 잘하는 것입니다. 즉 제어가 운전이라고 볼 수 있죠. 이제는 발전소의 컨트롤 룸을 딱 보면 어떻게 해야겠다는 판단이 섭니다. 또한 앞으로는 제가 아는 모든 것을 나누고 싶습니다. 지금까지의 경험과 노하우를 많은 사람들에게 알려주고 퇴임하는 것이 제 사명이라고 생각합니다.”전기인으로 지내온 약 30년의 세월을 돌이켜보면 어떠했냐는 기자의 질문에 한 치의 망설임 없이 너무 행복했다고 밝은 웃음으로 대답하는 김은기 실장.그는 퇴직 전에 자신의 모든 것을 담아 아름다운 발전소를 짓는 것이 소망이라고 했다. 몇 년 뒤 아름다운 발전소를 웃는 얼굴로 바라보며 서있을 그의 모습이 상상된다.글·사진_이진희 기자

<Energy News>

인쇄하기   트윗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태그 : 이달의 전기인
이전 페이지
분류: 전기인
2006년 12월호
[전기인 분류 내의 이전기사]
(2006-11-01)  [화제의 인물] 전기위원회 박영종 사무관-한국인, 위기를 기회로 만들어라!
(2006-11-01)  [이달의 전기인] (주)유진기전 정완면 대표 제조업체에 쓴소리를 아끼지 않는 유통업계의 마당발
(2006-10-01)  [이달의 전기인] 삼일변압기(주) 안경옥 사장-정부, 협회, 기업체가 하나 되어 위기를 기회로
(2006-09-01)  [이달의 전기인] LS산전(주) 이방욱 박사, 세계 인명사전 2곳 동시 등재
(2006-08-01)  [이달의 전기인] 에너지 절약, 범국민적 공감대형성이 중요
[관련기사]
[이달의 전기인] 박근식 한국전기안전공사 기술사업이사 (2008-01-03)
[이달의 전기인] 정완면 (주)유진기전 대표-상시 대응체제와 현장 영업을 접목 한발 앞서 간다 (2007-11-01)
[이달의 전기인] (주)유진기전 정완면 대표 제조업체에 쓴소리를 아끼지 않는 유통업계의 마당발 (2006-11-01)
[이달의 전기인] 삼일변압기(주) 안경옥 사장-정부, 협회, 기업체가 하나 되어 위기를 기회로 (2006-10-01)
[이달의 전기인] LS산전(주) 이방욱 박사, 세계 인명사전 2곳 동시 등재 (2006-09-01)
[이달의 전기인] 에너지 절약, 범국민적 공감대형성이 중요 (2006-08-01)
[이달의 전기인] 인터넷 카페 <전기박사> 운영자 김종선씨 (2006-07-01)
[이달의 전기인] "경관조명, 새로운 분야의 도전이 즐겁습니다" (주)선강엔지니어링 이순형 대표 (2006-05-01)
핫뉴스 (5,245)
신제품 (1,439)
전기기술 (780)
특집/기획 (754)
전시회탐방/에너지현장 (256)
업체탐방 (249)
자격증 시험대비 (203)
전기인 (115)
분류내 최근 많이 본 기사
국내 해상 풍력 시스템, 신뢰...
스마트 그리드는 제 2의 전기...
2015년 창간사 월간전기 발행...
[파워인터뷰] 신,재생에너지...
에너지는 상품이 아닌 기본권...
[이달의 전기인] 인터넷 카페...
[이달의 전기인] 김은기 한국...
(주)유진기전 정완면 대표-직...
9 · 15 순환 정전 대란의 원...
[화제의 인물] 한국철도공사...
과월호 보기:
서울마포구 성산로 124, 6층(성산동,덕성빌딩)
TEL : 02-323-3162~5  |  FAX : 02-322-8386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마포 라00108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마포 통신 제 1800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강창대 팀장 (02-322-1201)

COPYRIGHT 2013 JEONWOO PUBLISHING Corp. All Rights Reserved.
Family Site
네이버 포스
회사소개  |  매체소개  |  정기구독센터  |  사업제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네이버 포스트  |  ⓒ 전우문화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