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등록 RSS 2.0
장바구니 주문내역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home
기사 분류 > 핫뉴스
[나침반]ESS 안전성 확보 기술 국제표준화 착수
2019년 12월 1일 (일) 00:00:00 |   지면 발행 ( 2019년 12월호 - 전체 보기 )

ESS 안전성 확보 기술 국제표준화 착수
IEC 기술위원회에서 안전방안을 논의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지난 11월 11일부터 15일까지 이탈리아 피렌체에서 개최된 ‘전기에너지저장(ESS)시스템 국제표준화 회의’에 안전 및 시험분야 전문가 10명으로 구성된 대표단을 파견해 ESS시스템 표준 신규제안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했다고 밝혔다. 한국 대표단은 이번 회의에서 ESS시스템의 안전성 개선을 위하여 국제 전문가들과 안전강화 방안 및 시험·검증방법에 대해 논의했다.(메인 사진 : 제2회 스마트시티 아시아 표준포럼)

정리 강창대 기자

한국 대표단은 ESS 안전에 영향을 주는 온도, 습도, 먼 지 등에 대한 조건을 보다 강화하는 국내기술(제안자 한 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 김미성 수석)을 제안해 WG4(IEC TC120 WG4, 환경이슈작업반)에서 신규 프로젝트(New Project)로 승인받았다. 그리고 현재 작업중인 국제표준 안(Committee draft) IEC 62933-3-3에 한국의 ESS시스 템 비상전원 적용 가이드라인(제안자 한국전자통신연구 원 정상진 책임)을 반영하는 등의 성과를 거뒀다. IEC 62933-3-3은 전력수요관리, 비상전원, 마이크로그리드 용 독립운전을 위한 요구사항을 규정한다.

또한, 전기안전, 온도시험, 전자파시험 등 시험방법이 포함된 ‘리튬이온배터리 ESS시스템에서의 안전요구사 항’ 표준(제안자 한국산업 기술시험원 김진용 책임)을 발표하고, 향후 국제표준안을 만들기 위한 프로젝트팀 구성을 제안했다. 이 안은 외국 일부 전문가의 추가 검 토 의견으로 인해 전체 회원국 의견수렴을 거쳐 신규 프로젝트를 진행하기로 결정됐다. 

국가기술표준원 이승우 원장은 “금번 ESS 국제표준 화회의에서 지난 6월 ‘ESS사고 조사결과 및 안전대책’ 의 후속조치로 우리 안전성 확보기술의 국제표준화 착수와 보다 안전한 ESS시스템을 위한 국제표준개발 프로젝트의 주도권을 확보하게 되었다는 것에 큰 의 미가 있음을 설명하고, 미국, 독일, 이탈리아 등과 협 력하여 ESS시스템의 안전성 강화 및 우리 기술의 국 제표준화를 위해 지속적인 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에 열린 전기에너지저장(EES)시스템 기술위 원회(IEC TC120)에는 미국, 일본, 중국 등 약 20개국 100여 명의 전문가가 참석했고, 기술위원회 의장국은 프랑스(의장 Guy Marlair)이며 간사국은 일본(간사 Hideki Hayashi)이다. IEC TC120의 표준화 범위는 에 너지 저장장치(부품)보다는 ESS시스템 중심의 표준화 와 전력 계통과 ESS시스템의 상호작용, 에너지 저장 및 사용관련 기술 등이다. 이번 IEC TC120에 참석한 한국 대표단은 KTR, KTL, ETRI, KEEA 등 시험·연구·협 회·부처 소속 전문가 10명이다.

활발한 국제표준화 활동 
최근 한국은 활발한 국제표준화 활동을 보이고 있다. 지난 9월 16일부터 20일까지 남아프리카공화국 케이프타운에서 개최된 ‘제42차 국제표준화기구(ISO) 총회’에 서 한국은 이사국으로 선임되기도 했다. 국제표준화기 구(ISO) 이사회는 ISO의 정책과 전략을 수립하는 최고 의결기구로, 6개 상임 이사국과 14개 비상임 이사국을 합친 20개 이사국으로 구성된다. 한국은 이사국으로 선출됨에 따라, 2020년부터 2022년까지 ISO 이사국으 로 ISO의 정책결정과정에 주도적으로 참여할 수 있게 되었다. 

또, 11월 7일에는 ‘제2회 스마트시티 아시아 표준포럼’이 한국(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열렸다. 스마트시티 는 4차 산업혁명 시대 공공 서비스 플랫폼이자 미래 성 장동력으로 주목받고 국제표준을 선점하기 위한 각축 장이 되고 있다. 특히, 스마트시티는 우리나라가 신남 방 정책의 일환으로 아세안과 추진하고 있는 표준협력 의 핵심 분야다. 그래서 이번 포럼이 스마트시티 표준 화 주도로 한국과 아세안의 동반성장을 견인하는 촉매 제가 될 것이란 기대를 모았다. 

스마트시티 국제표준과 관련해, 국가기술표준원은 아 시아 국가 간 스마트시티 표준화 전략을 공유하고 전문가 네트워크를 구축하기 위해 지난 해 6월 아세안 및 중동 주요국이 참여하는「 제1회 스마트시티 아시아 표 준포럼」을 부산에서 개최했으며, 참가국간 스마트시티 표준화 협력 기반을 조성하기 위해 후속 국제포럼을 추 진해 왔다. 이날 포럼 참가국들은 ‘스마트시티를 위한 표준의 역할’(The Role of Standards for Smart City)이 라는 슬로건 아래, 국가별 표준 전략과 사례를 공유하 고 국가 간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표 1] 진행중인 프로젝트

<Energy News>

인쇄하기   트윗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태그 : ESS 안전성 국제표준화 전기안전 온도시험 전자파
이전 페이지
분류: 핫뉴스
2019년 12월호
[핫뉴스 분류 내의 이전기사]
(2019-12-01)  [핫이슈]재생에너지 경쟁력 확보를 위한 전략 모색
(2019-12-01)  [포커스]제4차 에너지기술개발계획 공청회 개최
(2019-11-05)  [포커스]내년도 산업부 예산 23% 확대 편성
(2019-11-01)  [핫이슈]제32차 IPHE 서울회의·국제수소경제 포럼 개최
(2019-11-01)  [포커스]신·재생에너지 정책에 대한 기대와 우려
[관련기사]
[핫이슈]시험인증 부정행위 원천봉쇄 근거법 제정 (2020-04-01)
[신기술]바나듐 레독스 흐름전지용 전해액 생산비 40% 낮춰 (2019-12-01)
수·배·분전반 부품 강소기업, ㈜하이베로 (2019-09-01)
LG전자, 소규모 태양광 발전용‘ 올인원 ESS’ 출시 (2019-09-01)
테슬라, 대용량 ESS‘ 메가팩’ 발표 (2019-09-01)
[핫뉴스]ESS 사고원인 조사결과 발표 (2019-07-01)
[zoom in]정부 ESS 안전 강화대책 발표 (2019-07-01)
2019 대한민국 전기안전대상 성황리에 개최 (2019-06-01)
[Zoom In]애 타는 ESS 산업계 (2019-06-01)
[글로벌마켓] 랍코리아, ESS 전용 케이블 UL 인증 획득 (2019-06-01)
핫뉴스 (5,277)
신제품 (1,506)
전기기술 (824)
특집/기획 (776)
전시회탐방/에너지현장 (280)
업체탐방 (258)
자격증 시험대비 (229)
전기인 (123)
분류내 최근 많이 본 기사
경북도, 전기가 공급되지 않...
태안 IGCC발전소 건설 본격화
미래부, 산학연 전문가 120명...
북성베스텍
한국전기안전공사, 전기안전...
한전, 극심한 가뭄극복 총력...
‘가공배전선로의 지중화사업...
지멘스, 열병합 발전소용 증...
제이카, 전기차·수소전기차...
[전시회에서 만난 업체 ①]...
과월호 보기:
서울마포구 성산로 124, 6층(성산동,덕성빌딩)
TEL : 02-323-3162~5  |  FAX : 02-322-8386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마포 라00108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마포 통신 제 1800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강창대 팀장 (02-322-1201)

COPYRIGHT 2013 JEONWOO PUBLISHING Corp. All Rights Reserved.
Family Site
네이버 포스
회사소개  |  매체소개  |  정기구독센터  |  사업제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네이버 포스트  |  ⓒ 전우문화사